2017년 4월 1일 첫 삽을 뜨는 날 아침부터 비가 주룩주룩 내리네요.^^

인터넷&TV 이전과 콘테이너의 공장짐을 빼내고 콘테이너에 현장사무실겸 숙소로 이용할 계획입니다.

차에서 짐을 내지자 쏟아지는 봄비가 우리부부를 축복해 주네요.ㅎㅎ

Co2용접기도 봄비를 맞고 저희 옷도 축축하게 젓어오며 온몸으로 한기를 느끼지만 오늘 계획한 일을 마무리하여야만 합니다.

오래전부터 알고지내던 지인께서 천막을...

많은 짐을 밖으로 끌어내야 합니다.

영차! 영차!
 참으로 짐도 많습니다.
3년 보관되었던 짐들이 비오는 날 밖으로...

무거운 짐은 요렇게...
Pipe를 깔고 끌어야 요것이 요동을 합니다.ㅎㅎ

비오는 날 밖으로 퇴출 된 요놈들...
드림하우스를 건축하는데 요긴하게 쓰여질 자재와 공구입니다.

훌륭한 현장사무실 어때요?

Tv와 인터넷 연결도 끝

현장숙소도 멋진데요.ㅎㅎ
오늘 즐겁게 참 많은 일을 해 냈습니다.
우리부부에게 꿈을 안겨줄 드림하우스!! 힘이들어 허리가 작신작신 아파오는 통증을 느끼지만 둘이서 함께하니 즐겁기만한 하루였습니다.
이제 희망찬 내일을 위하여 휴식을...
여러분도 편하신 밤 되세요.
.
.
내일 만나요!!
Posted by 사라와 구들쟁이 사라와 구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죠셉 2017.04.02 13: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봄비의 축복 속에 꿈에 드림 하우스 첫 삽에
    박수를 보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