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첫눈이 펑펑 !!
제법 발아래 쌓인 눈으로 즐거움과 내심 운전이 걱정되는...
즐겁지만은 않은 겨울의 문턱에 아내와 손잡고 거닐고 싶은 날이지만 일을 마치고  늦은 저녁에 낭만도 잠깐....
내일을 기약하고 오랫만에 집을 찿은 아들과 저녁을 먹고 피곤에 잠이 들었네요.^^

다음 날 그 기분 살려서 아들 차를 타고 카페를 찿아 갑니다.
 

전에 아내의 친목모임에 들러보았던 곳이 너무 좋아서 아내가 추천한 곳이기에 왔지요.ㅎㅎ

차 한잔과 더불어 이야기 꽃을 피우고 더블럭의 안사장님과 건축과정의 이야기....
손수 정원을 가꾼이야기....
.
.
소박한 주인의 꿈에 저희 가족도 합류하게 됩니다.

인테리어....
소품....
아내는 아이디어와 건축물의 모형을 제작하고 남편은  만들고....
부부의 피땀으로 일구어낸 보람의 선물....
The Block(더블럭)입니다.

정원 주위에 아기자기한 아이디어 시설물들....
재활용의 소품들이 정감이 갑니다.

가운데 세구멍의 시멘트 부로꾸(Block)로 어떻게 이렇게 셈세하게 잘 지었는지 감탄하게 됩니다.

더불어 건강에 좋은 간식거리도 있습니당.

주인장님의 시원한 말솜씨와 소박함에 가공되지 않은 편한함을 만끽할 수 있어 좋아요.^^

부부가 함께 일구어낸 꿈을 짓는 카페 더블럭입니다.

아기자기한 정원,
겨울 문턱의 스산함을 떨쳐버리고 사랑하는이의 손목을 꼬~옥 잡고 거닐어 봅니다.ㅎㅎ

정원의 꼭대기에서 인증샷...

안사장님의 야외 바비큐장을 소개하네요.

부부가 손수 만들어낸 시설물과 사람사는 이야기가 있는 카페에 오시어 훈훈한 가슴을 담아가시면 좋겠어요.

투박하지만 정겨운 데크에 걸터앉아 인생의 추억과 미래의 꿈을 우리 가족도 지어보렵니다.
.
.
어제내린 첫눈으로 풋풋한 설레임과 같이  모두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봉양읍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사라와 구들쟁이 사라와 구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모산동에 위치한 의림지까지 트래킹 코스로 정하고 이른아침에 신백동에서 출발합니다.^^

해드폰을 끼고 즐거운 발걸음으로 룰루랄라 흥겹네요.

꽁꽁 얼은 의림제(세종실록에는 의림제라 표기 되었답니다.)이른 아침이라 한산합니다.

얼어붙은 얼음위엔 옛날 같으면 발구타는 아이들로 동네가 씨끌벅적할턴데 요즘 아이들에게는 놀거리가 너무 많죠?

얼음제치는 놀이보다 스마트폰이랑 노는게 더 좋은 시절입니다.

노송에 드리워진 정자가 겨울에는 역시 썰렁하게 느껴집니다.

이곳 의림지 특산물에 빙어가 유명하다고 합니다.

노송이 즐비한 의림지 제방뚝길이 특히 아름답고 트래킹하기 즐거운 장소입니다.

1972년에 큰 장마때 둑이 무너지자 1973년에 다시 복구 한 것이 오늘날의 모습이랍니다.

이처럼 제천1경인 의림지는 가볼만한 곳이고 트래킹 코스로도 추천하고 싶은 곳 입니다.

멋진 노송 옆에서 인증 샷 !!
오늘도 행복하시고 늘 건강하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의암동
도움말 Daum 지도

'사라&구들쟁이와 함께 > 일상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금이 행복한 이유?  (4) 2016.02.20
추억의 봉의산 길  (2) 2016.02.10
의림지의 겨울  (2) 2016.01.31
추억의 소리 "뻥~~~이요"  (3) 2015.03.04
2015년 용두산 해돋이  (12) 2015.01.01
사라와 구들쟁이의 행복찾기  (2) 2014.12.21
Posted by 사라와 구들쟁이 사라와 구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알프 2016.01.31 17:5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의림지에 있는 소나무가 임상적입니다.^^

사라와 구들쟁이는 오늘도 소소한 행복을 찾아갑니다.^^

올겨울 유난히 눈이 자주오네요. 길거리에 널부러진 눈은 거추장스러운 것이지만 우리는 오랜만에 눈산행을 즐길수 있어서 무척이나 반갑습니다.산속에서 쌓인 눈은 우리의 길동무가 되어 밤새 불었던 바람님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제천 용두산 정상에 누군가 앙증 맞은 눈사람을 만들어 놓았네요.


구들쟁이에겐 산이란 무엇인가요??? 하고 물었더니 가족의 행복을 지키기위해 건강을 지켜주고 삶의 원동력이라합니다. 또한 산이 그냥 좋기도 하다네요. 근데 사라에겐 등산이란??? 나의 고운짝이 그곳에가기에 고로 나는 어쩔수없이 따라간다. 극기훈련!!!!! ㅋㅋㅋ

그렇게 극기훈련을 하다보면 산이 주는 소소한 행복이 찾아 옵니다.

바로 이런 것!!!산정상에서 먹는 라면은 최고입니다.


오늘은 용두산 라면입니다.

하얀 눈위에서 파아란 하늘을 바라봅니다.

이런 눈산행을 할수 있어서 오늘도 행복한 사라와 구들쟁이의 행복찾기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송학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사라와 구들쟁이 사라와 구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Adieu Kim 2015.01.06 17: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겨울산행의 묘미는 운해죠 운해 찍어 주세요 ㄹㅎ

  2. BlogIcon 화이트세상 2015.01.13 12: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행복해보이는 겨울산행이네요..
    잘보고갑니다.

 우리나라 산중에서 정상을 영봉(靈峰)이라 부르는 곳은 백두산과 월악산 둘뿐입니다.

월악산의 주봉인 영봉은 험준하고 가파르며 높이 150m, 둘레4Km나 되는 거대한 암반으로 형성된 신령스런 봉우리라 하여 영봉(靈峰)이라 합니다.

 

 

이제 도전하렵니다.^^

덕주골에서 천리길도 한 걸음부터.....

 

 

 

제천시 한수면 송계리에 위치한 덕주산성입니다.

덕주산성은 백제의 옛성(B.C18~A.D660)으로 전해오는 곳으로 신라 말 덕주공주의 피난처이자 덕주사를 창건한 곳이라 합니다.

 

 

 

신라의 마지막 왕인 경순왕의 딸 덕주공주가  이곳에 들러 마애불을 조성하고 산 이름을 월악산, 절 이름을 덕주사, 그리고 절 있는 골짜기의 이름을 덕주골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합니다. 

 

 

 

덕주사를 지나 동양의 알프스 월악산 영봉가는 길 입니다.

 

 

 

 

덕주산성의 문 입니다.

 

 

 

 

"마애불"

월악산 중턱 "마애불" 엔 덕주공주가 오빠 마의태자와 함께망국의 한을 달래며 덕주사를 짓고 아버지 경순왕을 그리워했다는 전설이 담겨져 있습니다.

 

 

 

 

마애불을 지나며 가파른 계단이 계속이어지며 능선암의 웅장함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저기가 월악산 정상인 영봉(靈峰)입니다. 

 

 

 

여기를 어케 올라가냐구요?

기상천외한 계단을 통해 올라갑니다.

 

 

 

 

드디어 코앞에 정상입니다.^^

 

 

 

여기가  월악산 정상인 영봉(靈峰)입니다.

 

 

 

저 구들쟁이가 인증 샷!!

 

 

 

 

정상에서 발견한 나무에 핀 너무도 아름다운 꽃!!

 

혹시 이 나무 꽃을 아시는 분!!

답글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사라와 구들쟁이 사라와 구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